김부장님. 내일 일은 내일 생각하세요, 91×116.8cm, Acrylic on canvas, 2018